11번가, 편의점 CU 픽업 서비스 ‘11Pick’ 론칭

SK플래닛(사장 서성원) 11번가가 국내 최대 편의점업체 BGF리테일과 함께 11번가에서 주문한 상품을 편의점 CU에서 찾는 ‘11Pick(십일픽)’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편의점 직원을 통해 주문상품을 수령하는 ‘픽업(Pick up) 서비스’는 5월 1일부터 시작했으며 편의점 내 무인택배함을 통해 찾는 ‘전자 락커(Locker) 서비스’는 6월부터 실시할 계획이다.

두 가지 형태의 픽업 서비스를 모두 선보이는 건 국내 E커머스 업계(오픈마켓/소셜커머스)에선 11번가가 유일하다. 이번 서비스를 통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편한 방법으로 안전하게 주문 물품을 받을 수 있게 돼 11번가 내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 여성 고객 등의 편의가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픽업 서비스’를 통해 11번가 고객들은 주문 상품을 일부 지역을 제외한 전국 8000여 개 CU 편의점 점포에서 24시간 수령할 수 있다. 편의점 픽업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상품은 가구/가전 등 부피가 크거나 냉장/냉동이 필요한 상품 등 일부 품목을 제외한 1660만개 상품이 대상이며, 픽업 가능 상품 수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픽업 서비스’를 이용하려는 고객은 해당상품 주문 시 배송지를 입력할 때 배송주소 대신 수령을 원하는 편의점을 검색해 선택하면 된다. 편의점에 택배가 도착하면 고객 휴대폰으로 문자메시지가 발송되고, 고객은 편의점에 들러 본인 확인 후 택배를 수령하면 된다. 편의점 픽업 서비스 이용에 따른 추가 비용은 없으며, 7일간 택배 보관 이후엔 자동 반품처리 된다.

11번가가 6월에 시작할 ‘전자 락커 서비스’는 편의점 직원 대신 편의점 내 무인택배함에서 주문한 물품을 수령하는 서비스다. 고객은 문자메시지로 받은 인증번호를 전자 락커에 입력하고 택배를 찾아갈 수 있어 더욱 편리하게 상품을 수령할 수 있게 된다.

지난 한해 11번가 고객 구매 데이터와 소비패턴을 교차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11번가 내 1인 가구 비중은 30%를 이미 넘어섰다. 특히 편의점 이용이 많은 20대(33.4%)와 30대(27.0%)의 1인 가구 비중이 높아 이번 편의점 픽업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SK플래닛 11번가와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지난해 11월 ‘O2O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양사는 이번 ‘픽업 서비스’를 시작으로 CU의 오프라인 매장과 11번가의 온라인 채널을 활용하는 다양한 고객편의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SK플래닛 김문웅 비즈본부장은 “E커머스 업계의 배송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속도만을 강조하는 배송 서비스로는 더 이상 고객을 만족시킬 수 없게 됐다”며 “다양한 장소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배송해 고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마음을 사로잡는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더욱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는 더 좋은 포스팅을
작성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 : D

About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Check Also

11번가, ‘설리 세트’ 단독 판매

SK플래닛(사장 서성원) 11번가가 온-오프라인 단독으로 인기 아이돌 설리를 모델로 한 ‘립스틱&목걸이 세트’를 4만9000원에 선착순 4000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