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리바이스, 청바지 탄생 기념 ‘501Day’ 캠페인 진행

리바이스

글로벌 데님 브랜드 리바이스트라우스코리아(LEVI STRAUSS KOREA)가 세계 최초의 오리지널 블루진이 세상에 선보이게 된 날을 기념하는 ‘Levi’s 501Day’를 진행한다.

144년 전인 1873년 5월 20일 리바이스는 브랜드의 아이코닉 제품인 최초의 청바지 501을 탄생시켰고 이후 전 세계 수많은 사람들에 의해 오늘날까지 널리 사랑 받으며 매 순간마다 새롭게 정의되고 재해석 되어 진화해 오고 있다.

리바이스는 ‘501Day’를 기념해 다양하게 진화해 온 ‘501’ 컬렉션 제품들과 다큐멘터리 영상을 선보인다.

최초의 청바지 브랜드로서 젊음과 반항, 도전, 혁신을 상징하며 당대의 문화적 메시지를 전달해 온 리바이스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엿볼 수 있는 ‘501Day’는 문화의 중심에서 리바이스의 위치와 역할을 정착시키며 매년 지속되고 있다.

더불어 ‘501Day’를 기념해 리바이스는 ‘스페셜 리미티드 에디션’을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하는 한정판 제품은 남자 데님 팬츠, 데님 베스트, 여성의 경우 데님 숏팬츠로 구성 되어 있으며 기존 아이코닉 데님 제품에 유니크한 자수와 패치 디테일로 커스터마이징 되어 소장 가치를 높였다.

가격은 219,000원부터 329,000원 선이며 오는 20일부터 명동과 신사 직영점에서 한정 수량으로 만나 볼 수 있다.

Tags
Show More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Related Articles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