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본지플로어,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재탄생

형지I&C(대표 김인규)의 남성복 ‘본지플로어’가 새롭게 업그레이드 됐다.

이 회사는 지난 20일 형지I&C본관에서 ‘본지폴로어’ 2016 추동시즌 상품 품평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전국 아울렛 및 대리점 점주들과 본사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본지플로어’의 시즌 콘셉트와 기획 방향 및 전략을 상품과 함께 선보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시즌 ‘본지플로어’는 ‘Design, Function & Artisan’ 시즌 테마를 바탕으로 차별화된 디자인에 심미적인 기능성, 장인정신이 결합된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재탄생됐다.

‘본지플로어’ 특유의 세련된 감성에 FLEXIBLE PROJECT, DETECH(디테크), MASTER TAILORS 그리고 SPACE PROJECT 총 4가지의 감각적인 기능성 라인이 추가되며 웨어러블하고 갖고 싶은 상품으로서의 면모를 갖추게 된 것.

특히 ‘FLEXIBLE PROJECT’는 한국 남성들의 체형을 반영해 사소한 문제점까지 잡아냈다는 부분에 큰 호평을 받았다. 셔츠 단추의 간격을 달리해 단추 사이의 벌어짐을 방지하고 셔츠 끝단의 실리콘 테이프를 봉제해 셔츠가 바지 밖으로 빠져 나오는 것을 최소화 했다. 또 팬츠의 밴딩을 부착해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어 편안한 착용감과 깔끔한 실루엣을 제공하며 사소하지만 꼭 필요한 부분을 놓치지 않은 섬세함이 돋보인다.

또한 ‘Detech(디테크)’ 라인은 detachable과 technology의 합성어로 아우터(점퍼) 포켓에 탈부착용 카드 지갑과 점퍼 안에 온도계를 넣어 즉각적으로 체온을 점검할 수 있는 기능성을 부여했고 장인의 손길이 느껴지는 고급 사양의 프리미엄 라인 ‘MASTER TAILORS’도 추가해 기능성과 고급함을 충실히 갖추었다.

마지막으로 ‘SPACE PROJECT’는 눈 여겨 볼만 하다.

국내 독점으로 NASA(미국항공우주국)와 체결을 맺어 우주 탐사 시 착용 목적으로 개발된 상변환 물질을 수트에 접목해 열의 흡수, 저장, 방출의 반복을 통해 인체의 체온을 가장 쾌적한 상태로 유지시켜 주는 본지플로어 특화 라인인 ‘Technological Suit’ 출시하며 기능성 뿐만 아니라 편안하고 안정적인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권오승 디자인 실장은 “수트를 베이스로 캐주얼과 포멀한 디자인을 자유롭게 믹스매치 할 수 있게 전체적으로 색을 빼고 단정한 느낌이 나도록 디자인했다. 또한 온오프 타임 구애 받지 않게 가성비를 높였고 기능성을 추가해 디자인에 포인트 요소를 주었다”고 말했다.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