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OPLE

[인사] 패션그룹형지, 김동성 유통총괄사장 영입

패션그룹형지(대표 최병오)는 김동성 현대백화점 전무를 유통 총괄사장으로 영입했다.

김 신임사장은 1988년 삼성그룹으로 입사한 후 1989년부터 신세계그룹으로 사간 전배한 후 신세계백화점에서 12년간, 이마트에서 5년간 근무했다. 이후 현대백화점에서 할인점 사업부장을 거쳐, 신촌점·목동점·대구점의 점장으로 9년간 일했다.

다양한 상품 소싱과 신규브랜드 론칭, 할인점 신규사업 총책임자로 사업설계부터 경영관리까지 경영능력을 인정받았다. 백화점 내 19~35세 층을 겨냥한 전문관을 성공 론칭하는 등 유통전문가로도 정평이 나 있다. 현대백화점에서는 2005년 42세 최연소 임원으로 스카우트 되기도 했다.

패션그룹형지는 김 사장 영입을 계기로 유통사업부 조직을 확대 강화하고 유통 사업을 또 다른 그룹의 성장동력으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지난 2013년 서울 장안동의 바우하우스 운영을 시작으로 부산 하단동에 신축 중이며 올해 오픈 예정인 하단몰, 경기 용인 죽전동 쇼핑몰 등 향후 5개 이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 신임사장은 “26년간 백화점, 아울렛, 홈쇼핑, 할인점, 온라인 등 유통 채널을 거치며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가치를 전하는 데 자신감이 있다”며 “이런 경험을 기반으로 종합패션기업인 패션그룹형지가 유통 사업을 통해 다시 한번 도약할 수 있도록 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패션그룹형지는 형지I&C, 형지엘리트, 형지에스콰이아, 형지리테일, 형지C&M, 형지쇼핑 등을 계열로 두고 여성복, 남성복, 아웃도어, 골프웨어, 제화잡화, 쇼핑몰 등까지 총 20개 브랜드 전국 2,100여개 매장을 전개하고 있다.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