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CJ오쇼핑, 홈쇼핑업계 최초로 백화점에 매장 연다

CJ오쇼핑(대표 김일천)이 홈쇼핑업계 최초로 백화점에 매장을 연다.

CJ오쇼핑은 29일 AK플라자 수원점에 오프라인 매장인 ‘스타일온에어 플러스’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그 동안 아웃렛 등에 매장을 연 사례는 있었지만 백화점 안에 홈쇼핑 매장이 들어서는 것은 이번이 업계 처음이다.

AK플라자에 오픈하는 ‘스타일온에어 플러스’에서는 CJ오쇼핑 방송과 CJ몰에서 인기를 끈 패션, 뷰티, 주방, 생활, 여행용품, 식품의 총 6개 카테고리의 상품들이 전시되며 고객들에게 전반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한다. 특히 패션 전문 프로그램 ‘셀렙샵’에서 소개된 고태용의 ‘비욘드클로젯’ 등 디자이너 브랜드들부터 테이블웨어 브랜드 ‘오덴세’, ‘베라왕’의 침구와 커튼, 뷰티용품인 ‘차홍고데기’와 ‘메르비’까지 총 100여가지의 인기 브랜드들을 선보인다.

황준호 CJ오쇼핑 O2O사업팀 부장은 “홈쇼핑 제품들이 백화점 매장의 상품과 견주어도 충분히 경쟁력 있는 것들이 많아 이 둘을 잘 연계한다면 마케팅 시너지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온∙오프라인 연계 마케팅을 더욱 활발히 진행해 고객들에게 더 나은 쇼핑의 가치를 전달하고 고객 만족을 높이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J오쇼핑은 지난 2014년 12월 인천 복합쇼핑몰 스퀘어원에 첫 오프라인 매장을 연 이후 2015년 2월과 11월에는 신세계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에 ‘스타일온에어’ 매장 2개를 개장했다. 또한 2015년 6월에는 광주광역시 와이즈파크에 매장을 오픈하며 O2O사업을 지속 벌여 나가고 있다. 현재 4개의 오프라인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 AK플라자 수원점 매장을 포함하면 총 5개가 된다.

Tag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