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90세 할머니, 청계천 패션쇼 무대선다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이지윤)은 14일 저녁 8시 동대문 패션타운 인근 청계천 수상무대에서 50대부터 80대까지 시니어 모델들이 참여하는 ‘청계천 수상 패션쇼’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청계천 수상패션쇼는 동대문 패션타운 인근을 패션 명소로 부각시키자는 취지에서 지난 2008년부터 매년 4월부터 10월까지 매월 둘째 주 토요일마다 진행되고 있다.

이번 5월 패션쇼는 ‘시니어, 세상과 소통하다’라는 주제로 시니어 모델들이 패션 무대에 선다. 특히 최고령 90세 박양자 할머니를 비롯해 55세 이상 시니어모델 40명이 무대에 함께 오른다.

패션쇼는 오후 8시부터 9시반 까지 약 90분간 진행되며 원피스 패션쇼, 투피스 패션쇼, 피날레 무대가 마련돼 있다. 패션관련학과 학생 및 일반시민 20여명도 모델로 참여한다.

한편 청계천 수상패션쇼에는 일반 시민들도 모델로 참가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연중 상시 가능하며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양식을 내려받아 이메일(sisulong@sisul.or.kr)로 제출하면 된다.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