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외국인들이 즐겨 찾는 한국관광 인기 검색어 ‘동대문시장’, ‘강남’

외국인들이 가장 즐겨 찾는 검색어에 ‘동대문시장’, ‘강남’이 꼽혔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는 해외 주요 검색엔진인 구글(영어), 바이두(중국어), 야후재팬(일본어)을 대상으로 2015년도 1년간 한국 관광 관련 주요 키워드 검색 현황을 분석한 결과 영어에서는 ‘동대문시장’, 일본어에서는 ‘한국 요리’, 그리고 중국어에서는 ‘한국 영화’가 지난해 외국인들에게 가장 인기 많은 검색어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카테고리별 순위로는 어권별 3개 어권중 가장 많은 검색량을 보인 영어권의 경우 ‘쇼핑·한류’에 대한 관심이 제일 높았으며 특히 싱가포르, 홍콩,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에서 검색이 많았던 것으로 분석됐다.

일본의 경우 ‘한류’가 검색량이 제일 많았는데 최근의 일본내 부정적인 분위기로 인한 한류 침체 속에서도 꾸준히 한류에 대한 관심이 높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중국어의 경우에는 ‘한류·관광지’가 1위를 차지하였고 이어서 ‘쇼핑·여행정보’가 비슷한 검색량을 보였다.

검색어 전체 순위에서는 중국어에서 ‘한국영화’(1위), ‘엔터테인먼트뉴스’(3위), ‘한국예능’(4위)이 상위를 기록해 한류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보여주었고 ‘롯데면세점’(2위)‘, ’한국 비자’(6위), ‘서울날씨’(8위), ‘한국여행경비’(15위) 등 여행정보가 상위를 기록하여 최근 쇼핑을 선호하는 개별 자유여행객의 증가추세가 검색에도 반영된 것으로 분석됐다.

일본어의 경우에는 ‘한국요리(1위)’가 검색어 전체 순위에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으며 다른 어권에 비해서 음식에 대한 검색량이 상대적으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카테고리별 인기 검색어로는 관광지 및 지역 중에서 영어는 ‘강남’, ‘DMZ’, 일본어는 ’강원도‘, 중국어는 ’명동‘의 검색량이 가장 많았고 음식 부문에서는 영어는 ’김치‘와 ’고추장‘을, 중국어는 ’한국 고기(바비큐)‘와 ’한국 치킨‘을 많이 검색했다.

일본어는 ’한국 요리‘에 이어 ’팥빙수‘, ’설렁탕 레시피‘가 그 뒤를 이었다. 쇼핑 카테고리에서는 영어는 ’동대문 시장‘, 일본어는 ’인삼‘, 중국어는 ’면세점‘ 관련 키워드 검색량이 가장 많았다.

80 Likes
6 Shares
0 Comments
Tag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