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신라면세점, 업계 최초로 반려동물용품 입점

신라면세점이 국내 면세점 최초로 반려동물 용품 브랜드를 입점시켰다.

신라면세점은 지난 4월 애견의류 브랜드 스니프 입점을 시작으로 코즈모유닛, 덴티스츠어포인먼트, 러프웨어 총 4개 브랜드를 인터넷면세점에 들여놨다.

이는 1000만명에 달하는 국내 반려동물 인구와 면세점 주요 고객인 중국인의 경우 최소 9000만명 이상으로 추산돼 반려동물 용품이 향후 면세점의 인기 카테고리로 성장할 것이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입점 초기 3개월 동안에는 주로 반려동물 의류가 팔렸지만 최근에는 장난감, 밥그릇, 가방, 우비, 목줄 등 상품 구성이 다양해지고 있는 추세다. 특히 덴티스츠어포인먼트, 러프웨어는 지난 5월 말 판매를 시작한 이후 매출이 전월 대비 각각 120%, 130%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신라면세점은 이 같은 성장세에 힘입어 이달 중으로 프리미엄 애견용품 브랜드 루이독을 신규로 입점시킬 예정이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국내외의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들의 눈길을 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시장의 트렌드에 따른 새롭고 신선한 아이템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차별화된 면세점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ag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