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빈폴골프, 이혜영과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

삼성물산 패션부문(사장 이서현)은 패셔니스타 이혜영과 협업해 빈폴골프(BEAN POLE GOLF) 두 번째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빈폴골프와 이혜영 콜라보레이션 상품은 기존의 골프복과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스타일로 올 상반기 출시한 큐롯 팬츠, ‘부부리(BUBULEE)’ 캐릭터 티셔츠, 프릴 스커트 등은 완판이 될 정도로 인기를 끌은 바 있다.

빈폴골프는 이에 하반기에도 ‘부부리’를 활용한 일러스트는 물론 카무풀라주 등의 디자인을 활용해 아우터, 팬츠, 스커트, 모자, 장갑 등을 제작했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90년대 클래식 무드를 적극 반영해 체크, 헤링본 디자인을 활용한 니트 집업, 체크 패턴 스커트뿐 아니라 풍성한 다운 큐롯, 패딩 아우터 등의 상품을 선보였다.

또한 이혜영의 반려견 ‘부부리’ 캐릭터가 적용된 캐시미어 혼방 방풍 스웨터, 스웨터 풀오버와 카무플라주 프린트를 활용한 플레어 큐롯, 후디 집업, 울혼방 티셔츠 등 유니크한 아이템도 내놨다.

빈폴골프는 기능 역시 가을, 겨울 날씨를 고려해 보온성을 살리는 한편 경량화와 활동성을 높이고자 소재 선택부터 패턴까지 다각적으로 고민해 상품에 반영했다.

상품 가격은 아우터 20~50만원대, 팬츠·스커트 20~30만원대, 티셔츠 10~20만원대.

여미예 빈폴골프 디자인실장은 “20~30대의 젊은 여성골퍼들이 늘어나면서 여성성을 강조한 차별화된 디자인을 요구하는 경향이 강해지고 있다”며 “이번 협업 상품은 여성스러운 실루엣과 큐트한 디자인의 상품들로 구성했다”고 말했다.

Tag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