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한국은 이커머스 천국…온라인 쇼핑 세계 1위

한국의 온라인 쇼핑 비율이 전 세계 57개국 중 1위를 차지했다.

2일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칸타 TNS가 발표한 2016년 ‘커넥티드 라이프(Connected life)’ 조사 결과에 따르면 57개국 약 7만명의 인터넷 이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온라인으로 물건을 산 적이 있다고 답한 한국인은 81%에 달했다. 이는 10명 중 8명이 인터넷 쇼핑을 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 대상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에 이어 노르웨이(78%)가 2위를, 브라질(76%), 영국(75%)이 각각 상위권을 차지했다.

연령대별로는 한국은 전 연령층의 온라인 쇼핑 비율이 글로벌 평균보다 월등히 높았는데 55∼64세의 온라인 쇼핑 비율은 글로벌 평균보다 35%포인트 높은 82%에 달한 것으로 조사됏다.

또 이커머스 전환이 미진했던 분야의 온라인 쇼핑 증가세다. 식료품, 위생용품, 세탁청소용품, 식음료를 온라인으로 구매한 응답자는 2014년 대비 각 13%p, 7%p, 6%p, 5%p 늘어났다. 의류, 음악, 테크놀로지 기기 류는 이용자 비율이 유지되거나 근소하게 감소해 대조를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조이 로렌스 아시아태평양 디지털 디렉터는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진보한 디지털 시장이고 이커머스 수준이 한국에 미치지 못하는 다른 국가에는 신뢰성, 제품 품질, 가격 측면의 장벽들이 존재한다”며 “한국 기업들은 이런 이슈들을 해결하고 온라인 상의 많은 요구에 부응하는 진보한 에코시스템을 발전시켜왔고 이미 자리를 잡아가고 있지만 일용소비재 부문에서 이커머스가 더 많이 발전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