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style talk] 이다희가 제안하는 ‘퍼’를 활용한 3色 코트 패션

추운 겨울 날씨가 계속되는 가운데 패션업계에 퍼 바람이 불고 있다.

특히 퍼 베스트, 퍼 머플러, 퍼 폼폼이 등 다양해진 퍼 아이템을 활용한 코트들이 출시되면서 이를 활용한 연출법도 화두에 올랐다. 이에 신원 씨(SI)에서 이다희 화보 속 다양한 퍼코트를 활용한 3色 스타일링 연출법을 소개한다.

우아한 여성미를 발산하고 싶은 여성들은 퍼 주머니 코트를 추천한다. 부드러운 연분홍 색상이 매력적인 씨(SI) 퍼코트는 차분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하게 제격인 아이템. 특히 코트 주머니와 칼라에 가미된 퍼 디테일이 한층 더 고급스러운 포인트를 줘 이다희처럼 깔끔한 와이드팬츠와 함께 매치해주면 도회적인 느낌의 퍼코트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깊이감 있는 회색 코트는 부담없이 다양한 느낌의 데일리룩을 연출하기 안성맞춤. 일자로떨어지는 품, 더블 버튼 디자인이 멋스러운 씨(SI) 코트는 시크하면서 캐주얼한 분위기를 강조한다. 이때 자칫 밋밋해 보일 수 있는 코트에 더해진 퍼 폼폼이가 특별함을 더해줘 매력적인 겨울 코트 스타일을 연출해준다.

여성만의 섹시함을 드러내고자 할 땐 퍼 베스트를 활용해 보는 건 어떨까. 검정, 회색 조합이 매혹적인 겨울 분위기를 풍기는 씨(SI) 퍼 베스트는 이지적이면서 관능적인 여성미를 뽐낸다. 특히 퍼 베스트가 무게감 있으면서도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해줘 이다희처럼 모노톤의 심플한 이너 위에 걸쳐주면 도도하면서도 강렬한 느낌을 선보일 수 있을 것.

씨(SI) 관계자는 “올 겨울은 다양한 퍼 디테일이 가미된 코트가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다”며 “화려한 퍼 스타일을 선보이고 싶다면 퍼코트를 데일리로 활용하고 싶다면 포인트로 퍼가 가미된 퍼코트를 선택해 과하지 않으면서도 멋스러운 겨울 패션을 연출해보자”고 말했다.

Tag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