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쿠론과 럭키슈에뜨가 만났다

쿠론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영 캐릭터 캐주얼 ‘럭키슈에뜨’와 모던 럭셔리 잡화 브랜드 ‘쿠론’이 콜라보레이션한 홀리데이 리미티드 ‘슈에뜨 에디션’을 선보인다.

‘슈에뜨 에디션’은 쿠론의 심플하면서도 실용적인 상품력과 럭키슈에뜨의 톡톡 튀는 영캐주얼 감성을 담아 고객들에게 신선한 이미지로 다가가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토트백, 크로스백, 숄더백 세 가지 디자인을 선보인다.

세 가지 디자인 모두 쿠론의 시그니처인 메탈 사각 엠블럼을 가죽으로 처리해 한층 더 미니멀한 느낌으로 표현했다. 또한 럭키슈에뜨를 대표하는 슈에뜨(올빼미) 패치가 숨어있어 위트있으며 토트백과 숄더백은 기본 스트랩과 러플 디테일을 더한 러플스트랩이 함께 구성되어 있어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오영미 쿠론 디자인실 실장은 “같은 회사에 있지만 쿠론과 럭키슈에뜨는 타깃 고객이나 디자인의 지향점이 전혀 다른 브랜드이다. 하지만 이렇게 정반대의 브랜드가 만나 그 접점을 찾는 과정은 흥미로웠다”며 “쿠론은 좀 더 가볍고 위트 있는 디자인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슈에뜨 에디션’은 16일부터 일부 쿠론, 럭키슈에뜨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두 브랜드의 공식 홈페이지와 코오롱몰에서도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토트백 52만5,000원, 크로스백 39만5,000원, 숄더백 46만5,000원이다.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