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신세계백화점, 태국 디자이너 브랜드 한국진출 돕는다

신세계백화점이 태국의 촉망받는 디자이너 브랜드들의 한국 진출 돕기에 나선다.

이달 28일까지 신세계 본점에서 여성‧남성복, 주얼리, 잡화 등 9개의 태국 인기 브랜드를 팝업매장으로 소개하는 ‘홀리데이 인 방콕’ 행사를 펼친다.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은 이번 행사를 통해 태국 브랜드들의 국내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한국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해 주고 국내 고객들에게는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태국 브랜드를 소개해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신세계백화점과 태국의 수출관련 정부기관 상무부 ‘국제무역진흥국’이 공동 기획한 것으로 ‘국제무역진흥국’이 브랜드를 직접 추천해 신세계 바이어들과 연결 시켜주는 등 태국 정부 차원에서 전폭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다.

이러한 태국 정부의 관심을 반영하듯 행사 첫날에는 주한 태국 대사가 직접 행사장을 찾아 자국의 브랜드를 홍보하고 신세계백화점 주요 패션 임원들과도 만났다.

신세계 본점 4층에서 열리는 이번 특설 팝업스토어에는 여성복 브랜드 픽시 더스트(PIXIE DUST), 잡화브랜드 프레바 (PREVAA), 커스텀 주얼리 브랜드 지트라칸 (JITTRAKARN) 등 총 9개의 태국 브랜드를 선보인다.

최근 침체된 한중 관계로 인해 유커들이 급감한 면세업계가 고객의 다변화를 위해 태국, 싱가폴 등 동남아 시장을 공략하는 가운데 이번 팝업스토어가 열리는 본점은 신세계면세점 명동점과 함께 건물을 쓰고 있어 본점 및 면세점을 방문하는 태국고객들의 큰 관심을 끌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실제 신세계면세점은 지난 4월 태국 최대 명절인 송끄란(Songkran)을 맞아 태국 씨티카드와 손잡고 다양한 마케팅으로 본격적인 태국 관광객 유치에 나서는 등 태국 시장의 잠재력을 높이 평가하고 있다.

신세계백화점 패션담당 배재석 상무는 “이번 ‘홀리데이 인 방콕’은 신세계 고객들에게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태국의 디자이너 브랜드들을 선보이는 글로벌 행사로서 참여 브랜드들도 국내 고객들에게 인지도를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57 Likes
14 Shares
0 Comments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