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하프클럽, 최대 95% 마지막 세일을 잡아라

하프클럽LF 계열사 트라이씨클(대표 권성훈)의 브랜드 패션몰 하프클럽이 오는 17일까지 최대 95% 할인 판매한다.

올 한 해를 결산하면서 국내외 대표 여성복부터 남성복과 스포츠, 아웃도어 브랜드까지 대거 참여한다.

여성복 브랜드로는 쉬즈미스가 숏 패딩과 야상 집업 점퍼를 4만원대로 판매하고, 더아이잗뉴욕의 집업 구스다운 패딩과 울 혼방 코트는 각각 10만원대로 구매할 수 있다. 아날도바시니는 구스다운 롱패딩을 80%까지 할인하고, 캐주얼 브랜드 에이비플러스의 모혼방 자켓과 집업코트 등은 1만원대로 구입 가능하다.

남성용 셔츠와 겨울 아우터 등도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TNGT의 패딩 재킷과 덕다운 점퍼는 13만원대로 살 수 있고, 이지오는 덕다운 자켓과 투버튼 울코트를 3만원대로 판매한다. 지오지아는 이번 시즌 가장 인기 있는 체크셔츠 10종을 6,000원부터 구성했다.

국내외 대표 스포츠, 아웃도어 브랜드도 이번 정기세일에 참여한다. 아디다스 기모 맨투맨 셔츠 3종은 4만원대, 케이스위스 패딩 자켓 5종은 2만원대로 구매할 수 있다. 케이투(K2)와 아이더(EIDER)는 다운자켓을 5만원대로 판매하고, 아다바트화이트, 비바하트와 같은 골프웨어 브랜드의 F/W 시즌 아이템도 특별 행사가로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 겨울 시즌에 실용적으로 착용할 수 있는 보온용 잡화 아이템도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엘리자벳의 여성용 하프 부츠는 6만원대, 금강제화 남성 캐주얼화는 4만원대로 판매된다. 헤지스는 울 리본 장갑을 1만원대로 판매하고, 닥스의 겨울 머플러는 4만원대로 살 수 있다.

하프클럽 이화정 부장은 “올 한 해 많은 회원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카테고리별 인기 아이템들을 엄선해 이번 정기세일 행사를 준비했다”면서 “보온성을 높이면서도 스타일을 살릴 수 있는 브랜드 의류와 잡화를 실속 있는 가격대로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203 Likes
0 Shares
0 Comments
Tags

FS 뉴스룸

press@fashionseoul.com 서울, 그 이상을 담다. 패션서울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