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ASHION

CJ오쇼핑, 업계 최초 ‘AI 음성 주문·결제 서비스’ 도입

CJ오쇼핑“아리아! 지금 홈쇼핑에서 방송하는 상품 주문해줘~”

손 하나 까딱하지 않고 오로지 목소리만으로도 TV홈쇼핑 방송 상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됐다. TV를 보던 시청자가 ‘저거 주문해줘’라고 말하면 TV 속 상품이 자동 결제되는 서비스가 개발돼 SF영화에나 나올 법한 이야기가 현실로 이뤄지게 된 것이다.

CJ오쇼핑이 SK텔레콤과 연계한 ‘AI(인공지능) 음성 주문·결제 서비스’를 30일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AI 음성 인식만으로도 생방송 중인 TV홈쇼핑 상품을 주문부터 결제까지 할 수 있는 서비스는 CJ오쇼핑이 TV홈쇼핑 업계 최초다.

ARS 연결을 기다리는 불편함이나 모바일 앱에서 원하는 상품 정보를 일일이 클릭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대폭 축소시킨 것이 ‘AI 음성 주문·결제 서비스’의 특징이다. 주문 단계별로 원하는 상품에 대한 정보를 간단히 말하기만 하면 돼, 모바일 앱 주문이 익숙지 않은 고객들 역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 ‘AI 음성 주문·결제 서비스’는 SK텔레콤의 AI 기술 ‘누구(NUGU)’가 탑재된 SK브로드밴드의 셋톱박스 ‘Btv X누구’에서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이 SK텔레콤 누구 앱에 CJ오쇼핑 고객 정보를 연동해두면, 언제든 셋톱박스의 음성 인식 기능을 활용해 생방송 중인 CJ오쇼핑 상품을 30초 만에 결제할 수 있다. 생방송 중 제공되는 카드 청구 할인 혜택 역시 11PAY를 활용해 동일하게 받을 수 있으며, “CJ오쇼핑 주문조회해줘”라고 말하면 최근 주문 내역까지 확인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고객이 ‘Btv X누구’로 “아리아, CJ오쇼핑 틀어줘”라고 말하면, TV채널이 CJ오쇼핑 생방송으로 자동 전환된다. 이후 고객이 “CJ오쇼핑 주문해줘” 혹은 “이거 주문해줘”라고 말하면 셋톱박스는 상품 구성, 컬러, 사이즈 등 상품 구매를 위해 선택해야하는 정보를 TV화면에 차례대로 보여준다. 고객은 “첫 번째”, “한 개” 등 원하는 상품 정보에 대해 연이어 말하면 된다. 마지막으로 주문 내용을 최종 확인 후 “결제해줘”라고 말하면 미리 등록해둔 결제 수단과 배송지가 자동 선택되며 모든 주문이 끝난다.

CJ오쇼핑 리빙사업부 방철배 상무는 “생방송 중인 상품을 고객들이 좀 더 빠르고 간편하게 주문할 수 있도록 TV홈쇼핑 업계 최초로 ‘AI 음성 주문·결제 서비스’를 론칭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쇼핑 편의성을 극대화하기 위해서 다양한 서비스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10 Like
0 Shares
0 Comments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