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H&M, 2018 홀리데이 캠페인 공개

H&M은 2018년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이하여 홀리데이 캠페인을 공개했다. 영화감독이자 방송작가인 맷 피드몬트(Matt Piedmont)가 연출을 맡아 총6화의 미니시리즈로 제작되었으며, 배우 오브리 플라자 (Aubrey Plaza), 가수 모세 섬니 (Moses Sumney), 인플루언서 레욘야타 (Lejonhjarta) 자매 등 다양한 인물이 등장하여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한다. 특히 우리에게도 익숙한 한국 톱모델 정호연이 출연하여 눈길을 끈다. 가상의 장소인 “호텔 모리츠” (Hotel Mauritz)를 무대로 하는 이 캠페인에는 고산 지대, 아늑한 오두막, 소나무에 부드럽게 떨어지는 눈 등 홀리데이 시즌의 무드가 가득하다.

캠페인은 화려한 파티를 즐기거나, 디스코에 맞춰 춤을 추거나, 편안한 니트를 걸치고 조용하고 평온한 시간을 보내는 등 홀리데이 시즌을 보내는 다양한 모습을 담고 있으며,가족이나 친구 등의 사랑하는 사람을 위한 선물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있다.

H&M의 디자인 디렉터인 페닐라 울프파트 (Pernilla Wohlfahrt)는 “홀리데이 시즌은 한껏 차려 입을 기회가 가득한 시기이지만 동시에 사랑하는 사람들과 뜻 깊을 시간을 보낼 기회이기도 합니다. H&M에서는 춤추며 파티를 즐길 때에도, 편안히 쉬고 있을 때에도 어울릴 다양한 제품들로 구성된 홀리데이 컬렉션을 선보입니다. 여성과 남성을 위한 우아하면서도 편안한 니트, 아름답게 반짝이는 소재로 만들어진 키즈웨어 등은 연말연시를 맞이하여 완벽한 선물이 되어 줄 것입니다. 나 자신을 위한 선물도 포함해서요. “라고 밝혔다.

여성컬렉션에서는 포근하고 편안한 니트웨어를 선보이는데, 무난한 중성적인 컬러와 밝고 경쾌한 레드컬러 등의 컬러로 만나볼 수 있다. 그 외에도 오버사이즈 스웨터, 편안하게 걸치기 좋은 드레스, 전통적인 체크 무늬의 블라우스와 바지, 그리고 휴일에 하루 종일 집에서 쉴 때 제격인 의상 등 다양한 제품이 출시된다.

남성컬렉션에서는 인타르시아 (intarsia)나 페어 아일 (fair isle) 패턴 등, 레트로풍의 패턴 스웨터를 주로 선보이며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쉬는 날 편안하게 걸칠 울혼방 소재의 스웨터나 목부분이 숄처럼 늘어진 스웨터 등도 만나볼 수 있다.

키즈웨어에서는 줄무늬나 체크무늬, 자카드 소재의 전통적인 크리스마스 시즌의 의상을 선보이는 한편, 레이스나 튤, 시퀸장식 등으로 화려한 파티에서 존재감을 빛내줄 의상도 함께 선보인다.

Tag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