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아디다스, 칸예 웨스트가 신는 울트라부스트 오리지널 재발매

아디다스 울트라부스트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대표 에드워드 닉슨)가 지난 2015년 첫 선을 보인 이래로 국내 러너들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울트라부스트’ 러닝화의 최초 버전인 오리지널 모델을 재 출시한다.

이번 제품은 ‘울트라부스트’ 러닝화의 런칭 3주년을 기념하고, 그간 국내 러너들로부터 받은 사랑에 감사의 의미를 전하고자 선보이게 됐다.

아디다스가 2015년 첫 출시한 ‘울트라부스트’ 러닝화는 다른 러닝화와 비교할 수 없는 뛰어난 착용감과 쿠셔닝, 미니멀한 디자인을 강점으로 많은 마니아 층을 형성해왔다. 특히 세계적인 아티스트이자 패션 아이콘으로 유명한 ‘칸예 웨스트’가 해당 제품을 신어 스니커즈 마니아 사이에서도 큰 화제를 모았다.  국내에서도 운동을 즐기는 러너들 뿐만 아니라, ‘운도녀(운동화를 신는 도시 여자)’ 등의 트렌드와 맞물리며, 패션 아이템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이번 ‘울트라부스트’ 오리지널 버전은 다양한 컬러로 출시되며, 특히 칸예 웨스트로 유명한 러닝화는 3년 전 출시한 제품과 동일한 실루엣으로 아이코닉 한 검은색과 진한 보라색 컬러가 조화가 눈에 띈다. 또한 지면을 밟을 때의 에너지를 추진력으로 바꿔주는 획기적인 에너지 리턴과 뛰어난 탄력감의 ‘부스트’ 쿠셔닝을 바탕으로, 발을 양말처럼 부드럽게 감싸주는 프라임니트로 더 편안하고 상쾌한 러닝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콘티넨탈 고무 아웃솔이 차원이 다른 최상의 접지력을 제공한다.

3년 전 혁신적으로 등장해 국내 러너들에게 새로운 러닝의 즐거움을 안겨다 준 아디다스 ‘울트라부스트’의 오리지널 모델은 아디다스 강남 브랜드센터등 전국의 아디다스 주요 매장과 아디다스 온라인 스토어에서 199,000원에 만나 볼 수 있다.

한편, 울트라부스트는 끈이 없는 ‘울트라부스트 레이스리스’, 여성 전용 ‘울트라부스트X’, 플라스틱 오염 폐기물을 업사이클 해 만든 ‘울트라부스트 팔리’ 등 다양한 변화를 시도하며 꾸준히 러너들과 소통해오고 있다.

Tags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