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준지, 19FW 파리컬렉션 ‘합성’ 으로 밀레니얼 세대 공략

준지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글로벌 브랜드 준지(JUUN.J)가 18일 오후 12시(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명소 팔레 드 도쿄(Palais de Tokyo)에서 2019년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을 선보였다.

‘SYNTHESIZE(합성)’을 컨셉으로 진행된 ’19년 FW 파리컬렉션에서 준지는 남성 18착장, 여성22착장 등 총 40착장의 의상을 공개했다.

특히, 컬렉션 의상 중, 절반 이상을 여성 착장으로 구성하며, 올 봄 공식 론칭이 예정된 신규 여성 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또한 준지 컬렉션의 트레이드마크가 된 약 3m 크기의 초대형 이미지보드도 17개를 설치, 프레젠테이션 기법을 도입한 런웨이는 감각적인 런웨이 분위기를 연출했다.

# 스포티 아이템의 믹스매치와 새로운 방식의 테일러링이 가미된 무대 연출

준지는 ‘19년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 테마로 ‘SYNTHESIZE (합성)’를 제안, 서로 다른 실루엣과 패턴 그리고 소재 등을 자유롭게 믹스매치해, 디자인과 소재의 경계를 허무는 창의적인 룩을 선보였다. 또한 탈부착이 가능한 패딩 후드, 새롭게 테일러링된 야상 점퍼 등 스포티(Sporty)아이템을 접목해 준지만의 독창적인 시각으로 완성도 높은 컬렉션을 선보였다는 평을 받았다.

특히, 스트라이프과 체크, 옥스포드와 데님 등 서로 다른 실루엣과 패턴 그리고 소재를 접목시켜 새로운 코트/점퍼/셔츠류를 만들어 내는 한편, 스커트 또한 앞뒤가 서로 다른 실루엣, 패턴을 덧대어 플리츠(주름) 스커트를 만들어 냈다. 특히, 카모플라쥬 패턴과 은빛 계열의 메탈릭 소재 등 다양한 디테일을 활용해 더욱 풍성한 컬렉션을 선보였다.

# 아웃도어 브랜드, 캐나다구스와 콜라보레이션, 커머셜 라인 세일즈 극대화

준지는 2019 가을겨울 컬렉션에서 밀레니얼 세대에 특히 인기가 높은 아웃도어, 캐나다구스(Canada Goose)와 협업한 아우터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올 하반기 정식 출시 예정인 준지 – 캐나다구스 콜라보 상품은 아우터와 스웨터류를 중심으로 선보일 예정인데, 준지는 이번 협업을 통해 커머셜 라인 세일즈를 극대화하고 밀레니얼 세대를 정조준 할 계획이다. 해당 제품들은 한국 준지 매장을 비롯, 베이징, 도쿄, 뉴욕, 런던 등 글로벌 캐나다구스 매장 등 20여개의 해외 백화점/편집샵에서 한정판(Limted Edition)으로 판매된다.

또한 준지는 올 봄 시즌, ’19 SS 여성복 컬렉션을 첫 공식 런칭하며 여성복 사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다가오는 4월에는 준지의 도산점 단독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해 남성복과 여성복, 라이프스타일 아이템을 아우르는 글로벌 브랜드 준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Tag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