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엑소 수호, 손 끝까지 럭셔리한 ‘비주얼 리더’

그룹 엑소(EXO)의 수호가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의 4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럭셔리 브랜드, 불가리와 함께 진행한 화보 속 수호는 변함없이 독보적인 비주얼에 한층 더 깊어진 눈빛과 도회적인 분위기로 이목을 끈다. 핑크 수트부터 시크한 모노톤 셔츠룩, 경쾌한 캐주얼 룩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비주얼 리더’로서의 면모를 과시하며 스태프들의 찬사를 이끌어냈다.

여기에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는 주얼리 스타일링도 눈길을 끌었다. 수호는 볼드하고 모던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반지, 뱅글, 목걸이 등의 주얼리를 감각적으로 연출하며, 남성을 위한 포인트 주얼리 스타일링을 제시해주었다.

화보 속 수호를 한층 럭셔리하게 빛내 준 주얼리는 세계적인 디자인 아이콘 ‘비제로원(B.zero1)’으로, 올해 탄생 20주년을 맞이한 불가리의 상징적인 컬렉션이다.

한편, 엑소 수호와 불가리가 함께한 화보는 그라치아 매거진 4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Tag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