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엠엘비, 1800년대 헤리티지 캡 한정판 발매

MLB(엠엘비) 헤리티지 캡

에프엔에프(대표 김창수)가 전개하는 스포츠 캐주얼 브랜드 MLB(엠엘비)에서 1800년대 MLB 선수들이 착용하던 오리지널 모자를 복각한 헤리티지 캡을 한정판으로 선보인다.

MLB 헤리티지 캡은 미국에서 최초의 야구 경기가 진행되었던 뉴욕 양키스 구단의 쿠퍼스 타운을 모티브로 1800년대 MLB 선수들이 착용하던 모자를 그대로 재현해 헤리티지 감성을 담아냈다. 여기에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뉴트로 트렌드에 적합하게 풀어낸 것이 특징이다.

펠트지 소재에 뉴욕 양키스 원 포인트 로고와 팀 유니폼에서 착안한 스트라이프 패턴 디자인의 헤리티지 캡은 모자 내부에 쿠퍼스 타운 택과 라벨을 부착하여 오리지널리티를 강조했다. 컬러는 네이비와 레드 두 가지 컬러로 만나볼 수 있다.

또 뉴욕 양키스 오리지널 구장 주소인 161번가의 의미를 담아 네이비와 레드 컬러 각각 161개씩 한정 수량으로 선보인다. 모자 옆면에는 1부터 161까지의 숫자 자수가 새겨져 있어 구매 시 원하는 숫자를 선택 가능해 오직 하나뿐인 모자로 소장 가치를 높였다. 레드 컬러는 15일 오전 10시부터 MLB 공식 온라인몰에서 독점 판매되며, 네이비 컬러는 29일 출시될 예정이다. MLB는 헤리티지 캡을 구입하는 고객에게 특별 제작한 컬렉션 박스도 함께 제공한다.

한편, 헤리티지 캡의 자세한 정보는 MLB 공식 온라인몰에서 확인할 수 있다.

Tags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