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라인프렌즈, LA에 최대 규모 플래그십스토어 오픈

글로벌 캐릭터 브랜드 라인프렌즈(LINE FRIENDS)가 지난 15일(미국 현지 시간 기준), LA 할리우드에 미국 최대 규모의 정규 스토어인 ‘라인프렌즈 LA 할리우드 스토어’를 성황리 오픈, 스토어 오픈 전부터 1,000여명 이상이 줄을 서고 오픈 직후 주말에만 1만 8천여명 이상이 방문하는 등 북미 밀레니얼 세대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특히, 라인프렌즈 LA 할리우드 스토어는 미국 첫 정규 스토어인 ‘라인프렌즈 뉴욕 타임스스퀘어점’에 이은 두 번째 정규 스토어로,단기간 내에 글로벌 밀레니얼 캐릭터로 성장한 ‘BT21’과 전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브라운앤프렌즈’의 뜨거운 인기를 기반으로, 미국은 물론 글로벌 밀레니얼 세대들을 공략하며 북미 사업 확장에 주요한 플랫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라인프렌즈 LA 할리우드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직후 1만 8천여명 이상이 방문하며 북미 밀레니얼 세대를 사로잡았다.

지난 2017년 7월, 미국을 상징하는 도시이자 최고의 상권으로 평가받는 뉴욕에 오픈한 라인프렌즈 뉴욕 스토어는 오픈 당시 약3주간 방문객이 30만명을 돌파하는 등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잡았다. 이어, 라인프렌즈는 지난해 7월 전세계 팝컬처 트렌드의 중심지인 LA 할리우드에 팝업 스토어를 선보이며, 오픈 직후 1만 5천 여명 이상이 방문하는 등 현지인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서 성공적으로 스토어를 운영한 바 있다.

이번에 오픈한 약 235평 규모의 LA 할리우드 스토어는 지난 팝업 매장과 동일한 위치로, 할리우드에서도 ‘핫 플레이스’인 ‘명예의 거리(Hollywood Walk of Fame)’ 중심부에 자리하고 있다.

라인프렌즈 LA 할리우드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직후 1만 8천여명 이상이 방문하며 북미 밀레니얼 세대를 사로잡았다.

라인프렌즈 LA 할리우드 스토어는 라인프렌즈와 방탄소년단의 컬래버레이션으로 탄생해 글로벌 밀레니얼 인기 캐릭터로 자리매김한 ‘BT21’을 중심으로, 전세계 밀레니얼 세대가 좋아할 만한 색다른 문화 공간으로 구성, 현지 소비자는 물론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그 중 지난해 LA 할리우드 팝업 스토어에 방문한 방탄소년단의 핸드프린팅 전시를 비롯, BT21캐릭터 TATA(타타)를 3M 규모로 최초 제작한 ‘메가 타타’ 등과 다양한 포토존을 마련해 스토어를 찾은 수많은 글로벌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라인프렌즈 관계자는 “라인프렌즈의 인기 캐릭터 IP를 활용한 미디어 콘텐츠, 라이센싱 등 본격적인 북미 사업 확장을 위해 LA할리우드와 뉴욕 스토어를 교두보로 삼아, 전세계적으로 사랑받는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라인프렌즈는 LA 할리우드 스토어의 오픈에 맞춰 독일 명품 카메라 브랜드 ‘라이카(Leica)’와의 콜라보 제품을 최초로 공개했다. 라인프렌즈는 그간 스트릿 스타일 퍼포먼스 브랜드 ‘컨버스(CONVERSE)’, 글로벌 오디오 브랜드 ‘뱅앤올룹슨(B&O)’,프리미엄 폴딩 바이크 브랜드 ‘브롬톤(Brompton)’ 등 자사의 브랜드 가치와 결을 같이하는 다양한 북미 및 글로벌 브랜드와의 콜라보 제품을 출시, 빠른 시간 내 완판을 기록하는 등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Tag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