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소녀시대 태연, 가을을 부르는 공항패션

<사진제공=믹스엑스믹스>

소녀시대 태연이 가을 여신으로 변신했다.  

30일 오전, 태연은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10월호 화보 촬영 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프라하로 출국했다. 공항에 도착한 태연은 세련된 공항패션을 선보이며 대표 아이돌의 면모를 뽐냈다.

<사진제공=믹스엑스믹스>

이날 태연은 가을 시즌에 걸맞은 니트 아이템으로 여성스러운 분위기의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그는 화이트 컬러의 믹스엑스믹스 니트 가디건과 스커트를 착용해 고혹적인 매력까지 한껏 어필했다. 특히 가디건의 박시한 실루엣과 스커트의 짧은 기장감이 태연의 전체적인 스타일에 청순한 분위기를 한층 부각시켰다는 평이다.

한편, 믹스엑스믹스(mixxmix)의 ‘하트 컬러레이션 가디건, 스커트 세트’는 2019 F/W 신제품으로 아이보리 컬러 외 레드, 스카이 블루, 블랙 등 총 4가지 컬러로 출시됐으며 공식 온라인 몰과 홍대, 명동 믹스엑스믹스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Tag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