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불리 1803, 루브르 박물관의 예술적 가치를 담다

파리가 사랑하는 오뜨 꾸뛰르 뷰티 브랜드 ‘불리 1803’가 프랑스 파리의 ‘루브르 뮤지엄’과 함께한 콜라보레이션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루브르 뮤지엄에 전시된 거장들의 명장 속에서 마치 함께 존재하는 것처럼, 작품과 환상적인 향이 만나는 이번 프로젝트는 불리 1803이 세계적인 여덟 명의 조향사를 초대하여 각 작품마다 예술적 가치를 잘 구현할 수 있는 최적의 향을 배합해 불리 1803의 제품으로 재탄생시켰다.

루브르 박물관의 여덟 가지 작품에서 영감을 받아 새롭게 창조한 향이 불리 오 트리쁠, 레 부지 퍼푸메, 알라브스트, 카미솝, 향 포스트카드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시그니처 향을 느낄 수 있는 ‘밀로의 비너스’를 비롯해 ‘공원에서의 대화’, ‘목수 성 요셉’, ‘사모트라케의 승기의 여신 니케’ ‘발팽송의 목욕하는 여인’ ‘전갈좌의 요정’ ‘그랑드 오달리스크’ ‘빗장’의 총 여덟 가지 향으로 선보인다.

이렇게 여덟 가지 대표적 명작들에 향기를 입힘으로써 역사적 유산들을 새로운 방식으로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이다.

59 Likes
0 Shares
0 Comments
Tag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