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리복, 점심시간 청계천 걷기 ‘워크앳런치’ 실시

리복(Reebok)이 후원하는 ‘워크앳런치(Walk@Lunch)’가 오는 13일부터 시작한다.

워크앳런치는 바쁜 사회생활 속 운동시간이 부족한 2040 직장인들과 운동의 필요성을 알면서도 쉽게 실행에 옮기지 못했던 5060 중장년층을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서울시의 ‘서울아 운동하자’ 캠페인의 일환으로, 운동을 위해 별도의 시간을 들이거나 특별한 공간에서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회인들의 고정관념을 깨고자 기획됐다. ‘서울아 운동하자’는 서울시가 민간과 공동으로 지난 2013년부터 시민들의 피트니스 참여 유도를 통해 체력 증진 및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진행해 온 생활체육 공익 캠페인이다.

특히 식사 후 30분 내외를 걷는 것만으로도 평균 200kcal가 소모되며, 건강 유지에 큰 도움이 되는 점 등 일상생활 속 운동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한다.

이달 13일을 시작으로 다음 달 11일까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12시부터 1시까지 총 8차례 실시되며, 매회 2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코스는 청계광장에서 시작해 수표교까지 1km 남짓 걸어가 반환점에서 인증도장을 찍고 다시 출발지점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거리는 총 2.15Km이다. 행사 참가자 200명에게는 리복 양말, 다양한 피트니스를 경험할 수 있는 1회 체험권 등을 증정할 예정이다.

채드 위트먼(Chad Wittman) 리복 디렉터 이사는 “이번 워크앳런치를 통해 업무에 지친 직장인들의 하루일과에 활기를 불어 넣어줄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며 “이번 행사와 함께 5월 말 진행되는 대규모 남산 둘레길 걷기 프로젝트 ‘워크온서울’에서도 또 한 번 국내의 많은 소비자들과 함께 호흡할 예정으로 앞으로도 이와 같은 기회를 지속적으로 만들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리복은 끝없는 도전을 통한 인간 본연의 잠재력을 깨우는 ‘Be more human. 가능성은 한계를 넘는다’라는 브랜드 캠페인을 진행해오며 다양한 프로모션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서울에 운동하자’ 또한 리복의 브랜드 캠페인의 일환으로 시민들에게 피트니스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참여하게 됐다.

Tags

FS 뉴스룸

press@fashionseoul.com 서울, 그 이상을 담다. 패션서울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