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질스튜어트 뉴욕x더그 에이브러햄, 환상의 아트워크

LF(대표 구본걸)가 전개하는 남성 컨템포러리 브랜드 질스튜어트 뉴욕(JILLSTUART NEW YORK)이 뉴욕 아티스트 더그 에이브러햄(Doug Abraham)과 아트워크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질스튜어트 뉴욕은 더그 에이브러햄의 독특한 아이덴티티를 반영해 이번 시즌 캠페인 광고인 ‘NEVER STOP MOVING’을 재해석한 이미지를 선보였다.

올해의 패션 인스타그래머로 선정된 바 있는 더그 에이브러햄은 다양한 패션 브랜드들과 컷 앤 페이스트(cut-and-paste) 즉, 이미지들을 자르고 결합해 새로운 이미지를 창조하는 작업을 통해 그만의 유머러스하고 톡톡 튀는 이미지를 선보여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다.

더그 에이브러햄은 질스튜어트 뉴욕과 함께한 이번 작업에서 역동적인 캠페인 광고 이미지에 뉴욕의 80년대 공연장과 기타리스트의 흑백 사진을 결합한 감각적인 결과물을 완성했다. 또한 서핑보드를 든 흑인 모델의 이미지에 해변 모래사장 이미지를 부분부분 연결해 콜라주 아트워크를 완성했다.

질스튜어트 뉴욕은 더그 에이브러햄과의 아트워크를 활용해 총 2가지 컬러로 티셔츠를 선보인다. 제작된 티셔츠는 6월 1일부터 전국 질스튜어트 매장에서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Tag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