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찌

구찌, 로마 카피톨리니 미술관서 2020 크루즈 컬렉션 연다
FASHION

구찌, 로마 카피톨리니 미술관서 2020 크루즈 컬렉션 연다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로마시와 함께 오는 5월 28일 카피톨리니 미술관(Capitoline Museums)에서 2020 크루즈 패션쇼를 개최한다. 이번 구찌 2020 크루즈 컬렉션의 장소 선정은 구찌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Alessandro Michele)가 추구해온 ‘구세계와의 대화를 잇는 것’으로, 특히이번에는 알레산드로 미켈레의 유년시절을 연상시키는 곳에서 그 아이디어를 얻었다. 카피톨리니 언덕에 위치한 미술관은 풍부한 고대 유물 컬렉션을 통해 수세기를 이어온 고대 로마 역사의 독특한 모습을 보여준다. 알레산드로 미켈레는 고대 세계와의 크리에이티브한 대화를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가장 최근에는 폼페이, 헤르쿨라네움 및 셀리눈테 유적공원에서 2019 프리폴(Pre-Fall) 컬렉션을 촬영해 현대판 타블로 비방(tableau vivant)을 탄생시킨 바 있다. 이처럼 알레산드로 미켈레는 익스클루시브한 장소에서 컬렉션을 선보이고 촬영함으로써해당 지역의 독특하고 예술적인 유산을 널리 알리고, 그의 상상력을 통해 현재는 물론 미래 세대를 위한 현대적인 지역으로 재구성하고 있다.…
‘SKY캐슬’ 캐슬퀸들의 구찌 주미백
FASHION

‘SKY캐슬’ 캐슬퀸들의 구찌 주미백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구찌의 2019 봄/여름 컬렉션 룩과 핸드백 ‘구찌 주미(Gucci Zumi)’를 중심으로 촬영한 <SKY캐슬> 4인방의 화보를 공개했다. 지난 연말과 연초를 뜨겁게 달궜던 드라마 <SKY캐슬>의 우아한 주인공들인 배우 염정아, 이태란, 윤세아, 오나라는 2019 봄/여름 컬렉션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구찌 주미 백이 돋보이는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구찌 주미 백은 구찌의 유서 깊은 인터로킹 G와 홀스빗 코드가 결합된 디테일이 특징적으로, 스타일리쉬한 메탈 장식이 돋보인다. 구찌 아카이브 속 레어 아이템을 본따 만든, 골드와 실버컬러가 섞인 이 메탈 장식에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Alessandro Michele)는 현대적인 감각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탑 핸들 버전의 구찌 주미는 윗면에 독특한 더블-리프트 클로저가 장식되어 있으며, 숄더백은 스트랩을 떼면 클러치로, 레더 핸들의 길이를 늘리면 탑 핸들백으로 연출이 가능하다.스몰 사이즈의 주미 토트백은 구찌의 60년대 빈티지 핸드백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이 특징이다. 구찌 주미 백은 오는 3월 1일 구찌 공식 온라인 스토어 판매를 시작으로 15일부터 전국 구찌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할리우드 뮤지컬의 황금기와 셀러브리티 문화의 시작
FASHION

할리우드 뮤지컬의 황금기와 셀러브리티 문화의 시작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다양한 색채와 에너지, 유쾌함으로 가득한 이번 2019 봄-여름 광고 캠페인을 통해 할리우드 뮤지컬의 황금기와 셀러브리티 문화의 시작을 기념한다. 글렌 러치포드(Glen Luchford)가 촬영 및 감독을 맡은 이번 캠페인은 1951년 개봉작 ‘파리의 미국인(An American in Paris)’, 1953년 개봉작 ‘밴드 웨건(The Band Wagon)’, 1944년 개봉작 ‘커버걸(Cover Girl)’, 1954년 개봉작 ‘쇼처럼 즐거운 인생은 없다(There’s No Business Like Show Business)’, 1953년 개봉작 ‘신사는 금발을 좋아해(Gentlemen Prefer Blondes)’ 및 1952년 개봉작‘사랑은 비를 타고(Singin’…
‘성 평등 지지’를 위한 구찌의 아트월&캠페인
FASHION

‘성 평등 지지’를 위한 구찌의 아트월&캠페인

투 개더 투게더(To Gather Together)’ 캠페인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와 ‘차임 포 체인지(CHIME FOR CHANGE)’는 지난 28일(현지시각), 성 평등을 지지하기 위해 국제사회가 단결해야 한다는 의미의 “투 개더 투게더(To Gather Together)” 캠페인과 함께 아트월을 공개했다.…
구찌, 새로운 구찌 플레이스 6곳 선정
FASHION

구찌, 새로운 구찌 플레이스 6곳 선정

구찌가 6 곳의 특별한 장소를 새롭게 구찌 플레이스로 발표 하며 구찌 플레이스 네트워크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구찌 플레이스는 구찌에 영감을 준 전 세계 지역을 많은 사람들에게 소개하며 직접 방문하도록 하고있는 프로젝트이다. 구찌는 기존의 구찌 플레이스 목록에 구찌의 취향과 가치를 반영하고 있는 새로운 여섯 곳을 추가했다. 공식적으로 발표된 신규 구찌 플레이스에는 서울의 대림미술관이 포함되었다. 이 외 미국 뉴욕의 대퍼 댄 아틀리에 스튜디오,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할리우드 포에버 묘지, 이탈리아 피렌체의 구찌 가든과 보볼리 가든, 이탈리아 로마의 안티카리브레리아 카시아넬리까지 총 6곳이 새로운 구찌 플레이스로 선정되었다.  구찌 플레이스 프로젝트는 선정된 플레이스의 흥미롭고 예상하지 못했던 스토리를 많은 사람들이 직접 발견하도록 장려하며, 이를 통해 커뮤니티의 일원이 되는 것을 추구한다. 이에, 구찌와 연결되어 있는 다양한 장소로 이루어진 네트워크인 구찌플레이스는 관심과 영감을 불러 일으키고 크리에이티브한 반응을 이끌어낼 수 있는 특징을 갖고 있다. 기존의 구찌 플레이스로는 영국 더비셔의 채즈워스, 이탈리아 로마의 비블리오테카 안젤리카, 이탈리아 몬테스페르톨리의 카스텔로 손니노, 영국 런던의 메종 애슐린,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미술관, 홍콩의 비보, 그리고 일본 도쿄나카메구로의 왈츠, 총 7곳이 있다. 구찌는 새롭게 추가된 여섯 곳의 플레이스를 기념하기 위해 구찌와 친밀하고 재능있는 아티스트들에게 신규 플레이스를 방문하고 해당 플레이스에서 받은 영감을 바탕으로 작품을 만들도록 요청했다. 구찌는 아티스트들에게 즉석 카메라(instant camera)를 활용해 해당 장소에서 느낀 것을 순간적인 이미지로 담아달라고 제시했다. 이 결과 보볼리 가든에서 고른 꽃, 안티카 리브레리아 카시아넬리에서 찾은 시, 대림미술관의 입장권처럼아티스트가 고른 기념품 사진, 여행기 및 스케치, 사물의 숨겨진 이면 등 상당히 주관적이면서 시각적인 형태의 기록물이 탄생했다. 아티스트들이 직접 선택한 해당 장소를 연상시키는 물건이 사진에 등장하는 것이 특징이다. 구찌 플레이스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구찌 앱(Gucci App)에서는 각각의 플레이스가 담고 있는 특별한 스토리를 제공함과 함께, 사용자가 구찌 플레이스 인근을 지날 때 모바일 위치 정보 서비스를 통한 초대 알림을 보내고 있다. 구찌 플레이스를방문해서는 앱을 통해 체크인하고 관련 배지를 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구찌가 추천하는 모든 플레이스의 배지를 모으고, 소셜 미디어를 통해 공유할 수도 있다. 앱에서는 또한 각 플레이스의 상세한 정보를 텍스트와 사진 및 동영상 등으로 제공한다. 또한 사용자들은 인포 섹션에서 해당 플레이스에 대한 이메일과 전화번호를 확인할 수 있으며 웹사이트를 방문할 수 있다. 이번 프로젝트에 초대된 여섯 명의 아티스트는 다음과 같다. 이사벨라 코티에(구찌 가든) 런던에서 태어나 피렌체에서 자랐으며 현재 런던에서 활동 중인 아티스트로, 독특하고 재치있으며, 다채로운 일러스트레이션 작품들로 알려져 있다. 피렌체 거리에서 만난 사람들에서 영감을 받아 구찌만을 위해 제작한이미지 시리즈들이 티셔츠, 후드, 스웨트셔츠 등으로 구성된 익스클루시브 컬렉션에 적용된 바 있다. 실비아 칼데로니(안티카 리브레이아 카시아넬리) 이탈리아의 아티스트 겸 행위예술가로 체세나의 테아트로 델라 발도카 및 리미니의 모투스 컴퍼니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모투스 컴퍼니와 함께 그녀는 지난 1월 14일 밀란의 구찌허브에서 성, 정체성, 경계 등의 다양한 주제를 탐구하는 MDLSX 공연을 선보였다. 포토그래퍼 믹 록이 촬영한 구찌 크루즈 2018 광고 캠페인의 독특한 등장인물 중 하나이다. 아드리안 코자키에비츠(보볼리 가든) 유럽에서도 손에 꼽히는 독일의 곤충 애호가로, 다양한 곤충의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공유하고 있다. 구찌 DIY 아트 프로젝트를 통해 구찌와 협업한 바 있다. 알렉스 캐머런(할리우드 포에버 묘지)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호주 출신의 뮤지션 겸 송라이터로 하이-콘셉트 작품으로 알려져 있다. 짧은 형식의 산문과 즉석 사진을 녹여낸 듯한 노래들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모았다. 할리우드 포에버묘지에서 열린 구찌 길티 향수 런칭 파티에서 연주한 바 있다. 코코 카피탄(대림미술관) 스페인 출신의 포토그래퍼 겸 아티스트로 현대 사회의 정치 이슈들을 본능적인 감각으로 파헤친 작품 세계로 유명하다. 구찌와 다양한 프로젝트에서 협업했으며, 대표적으로 구찌 아트월과 제품 콜라보레이션이 있다. 브랜디스 대니얼(대퍼 댄 아틀리에) 미국 출신의 기업가 겸 작가이자, 다양한 문화의 디자이너들이 자신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크리에이티브 플랫폼인 할렘 패션 로우(Harlem’s Fashion Row)의 CEO 겸 창립자이다. 포토그래퍼 아리마르코풀로스가 촬영한 구찌의 새로운 북 ‘대퍼 댄의 할렘(Dapper…
구찌, 디즈니 캐릭터 모티브 스페셜 컬렉션 공개
FASHION

구찌, 디즈니 캐릭터 모티브 스페셜 컬렉션 공개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2019년 기해년을 기념해 스페셜 컬렉션을 공개한다고 11일 밝혔다. 구찌가 디자인한 돼지 캐릭터와 월트 디즈니의 단편 영화 ‘아기돼지 삼형제(1933년)’ 속 돼지 캐릭터들을 모티브로 삼은 이번 컬렉션은 여성 및 남성 레디-투-웨어를 포함해 러기지, 스몰 레더 제품, 신발, 액세서리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여성용 스웨트셔츠, 스카프, 비니, 양말, 그리고 남성용 니트 가디건은 구찌가 디자인한 돼지 캐릭터를 위트있게 담아냈다. ‘아기돼지 삼형제’의 패치가 돋보이는 에이스 스니커즈,구찌 수프림 백팩, 토트백, 지갑, 여성용 오버사이즈 데님 셔츠 및 남성 티셔츠도 만나볼 수 있다. 독점 공개되는 시계 다이얼에도 아기돼지 삼형제 캐릭터가 장식된다. 뿐만 아니라이번에 공개되는 화이트 티셔츠와 스웨터에는 디즈니 오리지널 포스터가 프린트 된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레드 톤의 렌즈로 재해석한 구찌의 육각형 쉐입 아이웨어와 날개 달린 돼지 모티브의 패션 주얼리 또한 선보여 이번 컬렉션의 특별함을 더했다. 패션 주얼리로는 두 종류의브로치와 크리스털 장식의 커프 브레이슬릿, 총 세 종류가 출시된다. 이번 스페셜 컬렉션 제품들은 1월부터 일부 구찌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이는 모두 스페셜 패키징으로 제공된다. 일부 매장의 스토어 윈도우, 플로어, 벽면은 돼지를 모티브로 하는 레드 마틀라세로 장식되어 새해의 특별함을 더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컬렉션을 위한 캠페인도 공개된다. 포토그래퍼 프랭크 레본(Frank Lebon) 감독 아래 제작된 이번 컬렉션 캠페인은 돼지와 함께 풍요로운 새해를 맞이하는 다양한 캐릭터의 모습을 담아냈다. 맨해튼 스트리트, 센트럴 파크 등 뉴욕을 배경으로 촬영된 이번 이미지는 인간과 동물의 자연스러운 유대감을 연출했다.
구찌, 올해도 변함없는 ‘사랑의 산타’
FASHION

구찌, 올해도 변함없는 ‘사랑의 산타’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저소득층 어린이 500명에게 총 5천만 원 상당의 물품 후원과 나눔 봉사를 전개한 ‘2018 구찌코리아 사랑의 산타’를 실시했다고 전했다. ‘2018 구찌코리아 사랑의 산타’에는 구찌코리아의 카림 페투스(Karim Fettous) 사장을 비롯해 소외계층 어린이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고자 자발적 참여한 200여 명의구찌 임직원 봉사단이 참가했다. 봉사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아이들을 위한 선물 키링 제작, 크리스마스 카드작성 및 선물 포장 등으로 진행됐다. 구찌코리아의 이번 겨울 나눔 봉사는 저소득층 자녀 및 사회복지시설 어린이 등 총 5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구찌코리아 임직원들은 아이들을 위한 선물 포장을 마친 후산타 복장으로 서울 인근 사회복지시설에 거주중인 어린이들을 직접 찾아가 크리스마스 선물을 배달하며 사랑의 나눔을 실천했다. 이번 봉사를 통해 후원된 선물은 총 5천만원 상당으로, 사전에 어린이들을 통해 접수받은 희망 물픔들로 준비됐다. 구찌코리아는 지난 해 실시한 ‘연탄 나르기’를 시작으로 매해 겨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의 손길을 전하고 있다. 이 외에도 2012년 부터한국장학재단(KOSAF)과 함께 ‘푸른등대 구찌 기부장학금’을 통해 저소득층 대학생을 지원해 오는 등 다방변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지속적으로 진행해 오고 있다.
구찌, 롯데백화점 광주점 리뉴얼 오픈
FASHION

구찌, 롯데백화점 광주점 리뉴얼 오픈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광주 동구에 위치한 롯데백화점 광주점에 구찌 스토어를 리뉴얼 오픈했다. 롯데백화점 광주점 구찌 스토어는 약 227평방미터 규모로 핸드백, 러기지, 슈즈, 레더 소품, 워치, 주얼리, 실크류, 아이웨어, 향수 등 다양한 카테고리에 걸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알레산드로 미켈레(Alessandro Michele)가 제안하는 감각적이고 현대적인 룩을 선보인다. 새롭게 리뉴얼 된 구찌 스토어는 절제미가 돋보이는 내부 인테리어를 통해 고객들에게 편안함과 안락함을 제공한다. 레더 소재의 의자와 원형 테이블, 빈티지한 느낌의 다크 우드쇼케이스 등 부드러운 요소는 리벳과 같은 자재와 단단한 표면이 주는 차가운 느낌을 완화시킨다. ‘컨템포러리 럭셔리(contemporary luxury)’라는 구찌의 브랜드 비전은 아름답고 독특한 자재뿐만 아니라 여백의 미를 통해서도 재현된다. 이는 전통성과 현대성, 인더스트리얼리즘과 로맨티시즘을 아우르며, 절충주의를 따르는 구찌 하우스 제품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예상치 못한 다양한 소재들의 조합 또한 이 스토어를 특별하게 만드는 요인 중 하나다. 다채로운 컬러의 대리석은 시멘트와 조화를 이루며 플로어를 장식한다. 기능성이 돋보이는디스플레이 유닛들은 장식적인 패브릭의 부드러움과, 원형 테이블은 사각 테이블과, 세이지 그린 마틀라세와 벨벳은 광택감이 돋보이는 철제의 벽면과 대비되어 효과를 극대화한다. 이로써, 구찌만의 브랜드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새로운 공간이 완성된다.
구찌, DIY 니트웨어 컬렉션 출시
FASHION

구찌, DIY 니트웨어 컬렉션 출시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고객이 직접 다양한 컬러와 소재를 선택하여 자신만의 감성을 담을 수 있는 DIY(Do It Yourself) 컬렉션을 기존…
구찌, 홀리데이 기프트 기빙 캠페인 공개
FASHION

구찌, 홀리데이 기프트 기빙 캠페인 공개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홀리데이 시즌을 맞아 2018 기프트 기빙(Gift Giving) 캠페인을 공개했다. 주얼리, 핸드백, 신발, 향수 등을 아우르는 구찌기프트 기빙 캠페인은 구찌의 디지털 플랫폼과 스페셜 영상을 통해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기프트 기빙 캠페인의 스페셜 영상은 토리노에 위치한 영화관이자 댄스홀인 르 호와(Le Roi)의 환상적인 공간을 배경으로 페트라 콜린스(Petra Collins)의 제작 하에 촬영됐다. 1926년에 문을 연 르 호와(Le Roi)는 이탈리아의 건축가이자 디자이너, 포토그래퍼를 겸하고 있던 카를로 몰리노(Carlo Mollino)에 의해 60년대에 리모델링 됐다. 영상에는 성대한 파티에서 사람들이 함께 춤추고 즐기며 새해를 맞아 카운트다운을 하는 모습이 담겨졌다. 화려한 이미지들을 통해 기프트 기빙 시즌이 전달하고자 하는 축제 분위기를완벽하게 연출했다. 구찌 공식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매일 새롭게 공개되는 가상의 선물, 시즈널 스마트폰 월 페이퍼 등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으며, 함께 제공되는 인터랙티브 카탈로그를 통해 다양한제품들을 직접 구매할 수 있다.
Back to top button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