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구찌, 이스탄불의 이국적인 풍경 속 ‘설현’을 만나다

설현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가 AOA의 멤버 설현과 터키 이스탄불에서 촬영한 패션 화보를 공개했다.

AOA의 멤버로 영화 <안시성>의 개봉을 앞둔 설현은 동서양이 조화된 이스탄불에서 한층 성숙해진 배우로서의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화보에서는 구찌 2018 가을/겨울 최신 컬렉션을 착용한 패셔니스타로서의 설현의 모습도 확인할 수 있다. 이국적인 풍경에 녹아 든 설현은 때로는 상큼하고, 때로는 고혹적으로 가을 여신의 모습을 드러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설현은 새로운 영화 <안시성>에 대한 기대와 만족감을 드러냈다. <안시성>에서 설현은 여성으로만 이루어진 부대의 리더 백하를 연기했다. “시나리오를 읽었을 때 ‘백하’라는 인물에 매력을 느꼈다. 내가 닮고 싶은 롤모델 같은 캐릭터였다”고 <안시성>에 합류한 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새로운 역할이라 대중들이 어떻게 보실까 걱정도 되고 기대도 된다. 다양한 선배들에게 영감을 받으며 재미있게 촬영했다. 감독님이 그린 ‘안시성’의 모습이 정확히 있다고 느꼈다”고 전했다.

또한 영화 크레딧에 올라갈 자신의 이름에 대해서 설현은 “설현이기도 하고 김설현이기도 하니까 어느 쪽이든 특별한 생각은 없다. ‘설현’이라는 이름은 할아버지께서 직접 지어주신 이름으로 눈이 오는 날 태어나 ‘눈 설’자를 썼다. 어릴 때에는 한번에 이름을 알아듣는 사람이 없어서 스트레스였지만, 지금은 마음에 든다”고 말했다.

설현의 패션 화보와 인터뷰는 <얼루어 코리아> 9월호 및 얼루어 SNS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SNS 채널에서는 화보 촬영 현장을 담은 스케치 영상을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다.

Tag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