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ASHION

팀버랜드,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 공개

아웃도어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팀버랜드가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으로 가을 시즌 첫 포문을 연다.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은 지난봄,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던 브루클린 컬렉션에서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버전으로 팀버랜드의 가치를 닮은 친환경 소재의 트렌디한 스니커즈 컬렉션이다.

팀버랜드는 그동안 푸른 미래가 더 나은 세상을 만든다는 브랜드의 핵심 가치에 따라 전 세계 1,000만 그루 이상의 나무를 심었으며, 3억 4,500만 개 이상의 플라스틱 병을 재활용하여 제품을 생산해냈다. 이뿐만 아니라 현재 팀버랜드는 2020년까지 자사 제품의 100%가 재활용 소재, 재생 가능한 소재 혹은 유기농 소재 중 최소한 한 가지를 반드시 포함하여 만들도록 하겠다는 목표로 브랜드를 이어가고 있다.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은 이러한 팀버랜드의 가치를 고스란히 담은 제품으로, 팀버랜드 2019년 F/W 컬렉션의 첫 번째 히어로 아이템으로 대중들에게 선을 보이게 되었다.

팀버랜드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크리스토퍼 래번의 REMADE 철학에 영감을 받은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은 스니커즈 상단에는 재활용 PET병 소재로 탄생한리보틀(ReBOTL™) 원단을 사용하였으며, 아웃솔은 34%의 재활용 고무로 제작되었다. 또한 신발 제작에 사용된 모든 가죽은 친환경 인증 기관인 LWG에서 실버 등급 이상의 가죽을 사용하였다.

팀버랜드 제품의 특징은 지속 가능한 패션을 이야기하면서도 늘 스타일과 기능성을 놓치지 않는다는 점이다.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 역시 에슬레져와 스트릿 트랜드를 반영하는 디자인과 더불어 아웃솔에는 리바운드 쿠셔닝을 자랑하는 컴포트 시스템인 에어로코어(AeroCore™) 시스템과 얼룩을 방지하는 디펜더 리펠런트 시스템을 적용하여 기능성 또한 고려하였다.

팀버랜드 관계자는 “팀버랜드의 F19 첫 컬렉션으로 지난 시즌의 연장선상인 브루클린 리부트 컬렉션을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브루클린 시리즈를 많이 기다려주신 분들에게 한층 업그레이드되어 돌아온 리부트 컬렉션으로 보답하고 싶다”고 전했다.

19 Like
0 Shares
0 Comments
Tags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