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LOOK BOOK

리카르도 티시의 노스텔지어가 담긴 버버리 컬렉션 런웨이 쇼

<사진제공=버버리>

영국 패션 하우스 브랜드 버버리가 리카르도 티시의 4번째 2020 가을/겨울 컬렉션을 지난 2월 1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켄징턴 올림피아에서 공개했다.

<사진제공=버버리>

버버리 총괄 크리에이티브 책임자 리카르도 티시는 이번 컬렉션“메모리”에 대한 소감을 아래와 같이 남겼다.

<사진제공=버버리>

“최근에 내가 디자인 공부를 했던 런던으로 다시 돌아오면서 아주 강한 노스탤지아를 느꼈다. 런던은 오늘날의 내가 있을 수 있도록 자신감을 준 장소이며, 나는 내가 어디를 가던 영감을 찾은 내 커리어 시작점에 대해 떠올릴 때마다 아주 강한 자부심을 느낀다. 

<사진제공=버버리>

내 인생에 있어 특별했던 그 순간이 이번 컬렉션의 영감 포인트가 되었고, 그 시절 내가 방문했던 곳들과 내 주위에 있던 사람들 그리고 들었던 음악이 특히 큰 영감이 되었다. 버버리에서 내가 정의하기 시작한 언어와 코드를 그 개인적인 여정에 반영하고 싶었다.”

<사진제공=버버리>

남성복과 여성복으로 선보인 이번 컬렉션은 버버리의 클래식 트렌치 코트, 카 코트, 더플 코트, 승마복에서 영감을 얻은 퀼팅 재킷, 롱 칼라리스 코트, 테일러링, 조퍼 바지와 플루티드 스커트를 새로운 프린트와 대조적인 소재로 선보인다. 

<사진제공=버버리>

더불어, 세 개의 사이즈로 나오는 숄더백과 크로스바디 백으로 구성된 올림피아 백 컬렉션이 소개 되었으며, 슈퍼사이즈의 포켓백, 소사이어티 홀드올과 더플 백이 체크 패턴을 담아 등장한다. 

<사진제공=버버리>
<사진제공=버버리>

한편, 버버리는 이번 2020 가을/겨울 런웨이 쇼와 관련된 모든 활동에 있어 기후 변화 대응을 위한 탄소 중립(Carbon Neutral)의 정책을 시작으로 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상쇄하는 전략을 실천 할 예정이다. 

68 Likes
0 Shares
0 Comments
Tag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