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style] 전지현, 입는 즉시 유행이 되는 ‘심청 패션’

전지현

SBS 수목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인기가 해를 넘기며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지난 4일 방송된 ‘푸른 바다의 전설’ 14회는 자신이 전생과 같은 운명의 길을 가고 있는 사실을 알게 된 이민호(허준재 역)가 전지현(심청 역)을 지켜주기로 결심하는 모습을 그리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극의 몰입도와 더불어 전지현의 패션 감각도 절정에 이른 모습이다. 매회 독보적인 스타일링으로 시청자들의 보는 재미를 더해주고 있는 전지현은 롱코트와 미니 백 스타일링을 꾸준히 보여왔는데 특히 어제 방송분에서는 롱 야상코트에 그레이 컬러 미니 백 조합으로 본인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십분 표현한 영리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특히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된 전지현의 그레이 핸드백은 루즈앤라운지 ‘우노 백’으로 알려지면서 매장 문의가 빗발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우리나라 최초의 야담집인 어우야담에 나오는 인어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좋아요"는 더 좋은 포스팅을
작성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 : D

About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Check Also

전지현, 화보 속 ‘여신 포스 작렬’

‘루즈 앤 라운지’와 배우 전지현이 함께한 화보가 중앙일보 하이엔드 매거진 <제이룩>을 통해 공개됐다. 루즈 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