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11번가, ‘삼송빵집’‧‘백미당’ 등 현대백화점 식음료 판매

SK플래닛(사장 서진우)이 현대백화점과 제휴를 맺고 모바일 상품권 서비스 최초로 백화점 및 아울렛의 식음료 매장 상품을 온라인과 모바일에서 판매하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양사는 현대백화점과 현대아울렛 전국 18개 지점에 입점해 있는 전체 210여개 식음료 브랜드 중 삼송빵집, 백미당, 매그놀리아 등 170여 개 인기 브랜드의 상품을 11번가와 기프티콘 등 온라인과 모바일에서 구입하고 지인에게 선물까지 가능한 모바일 상품권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제휴로 고객은 오프라인 매장에 직접 방문해 구입해야 했었던 백화점 및 아울렛 인기 맛집 등 차별화된 식음료 상품을 웹과 앱에서 손쉽게 구매 및 선물까지 가능해진다. 또 11번가, 기프티콘 등의 별도 프로모션을 통해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매장 및 점주는 온라인과 모바일 구매 고객 등 더 많은 고객군을 확보해 매출 증대의 효과까지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11번가 및 기프티콘 등 PC웹 또는 모바일 앱에서 ‘현대백화점 기프티콘’을 검색해 구매하고자 하는 식음료 매장과 상품을 시럽 페이 등으로 결제하면 되고 원하는 날짜와 시간대에 매장을 방문해 수신한 모바일 상품권을 실제 상품으로 교환하기만 하면 된다.

현대백화점 15개 전점과 현대아울렛 3개 지점 중 루시카토, 폼피, 나폴레옹 등의 식음료 상품을 모바일 상품권으로 구매 가능하며 매그놀리아, 움트 등의 1천여 개 상품은 오는 1월 중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구매한 모바일 상품권은 현장에서 상품으로 교환 시 백화점 및 아울렛 포인트 적립도 가능하며 금액에 따라 다른 상품으로도 교환 가능하다.

16 Likes
0 Shares
0 Comments
Tags

문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