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ASHION

뉴발란스, 한국 시장 진출 이후 최대 실적 기록

뉴발란스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NEW BALANCE)는 지난 11월, 한국 시장 론칭 이후 역대 최고 월 매출 기록을 달성했다.

11월 한 달 간 월 매출은 710억 원을 기록했다. 이 같은 원인은 최근 롱패딩 열풍을 타고 다운 제품 판매가 급증해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전국 주요 백화점, 대리점, 쇼핑몰 및 대형 아울렛 등 총 360개 매장의 평균 매출이 2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이 같은 성과에 힘입어 2017년 연 매출 4800억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해당 매출액은 전년대비 30% 이상 신장한 수치이며, 롱패딩 판매 신장에 힘입어 11월 백화점 스포츠 동업계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발란스는 키즈, 10대 후반~20대 초반, 20대 중반~30대 중반 등 각 고객 연령층에 맞춘 상품 구성 확대 및 마케팅 활동으로 매출 신장을 이끌어냈다. 또한 온라인 채널은 물론 주요 거점 지역의 매장 강화를 위해 다양한 컨셉의 플래그십 스토어, 프리미엄 매장을 선보였다.

이 밖에도 우먼스 모델 김연아를 활용한 셀럽 마케팅으로 우먼스 라인 강화 및 여성 피트니스 시장 공략에 주력했다. 아울러 SNS을 기반으로 한 적극적인 온라인 마케팅 또한 월 최고 매출 기록 달성의 원동력이 됐다.

이를 바탕으로 2015년 4500억, 2016년 4600억 매출을 올리는 등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뉴발란스 마케팅 담당자는 “맞춤형 상품과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 등이 다양한 고객층을 대상으로 호평을 얻으며 큰 성과로까지 이어진 것 같다”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고객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신규 상품 라인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가며 선택의 폭을 넓혀갈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17 Like
0 Shares
0 Comments
Tags

김정훈

풀코스 마라톤을 즐기는 패션에디터. 스포츠 / 아웃도어 / 온오프 리테일을 출입합니다. ethankim@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