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르트와지엠, 파리지엔느 감성을 전하는 ‘퍼 컬렉션’

프랑스 콘셉트 스토어 르트와지엠(대표 마리안느, Le 2ème)이 2015 F/W 시즌을 맞아 NUE 19. 04의 ‘퍼 컬렉션(Fur Collection)’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신제품은 ‘당신의 세컨드 스킨’이라는 테마를 바탕으로 강하지만 섬세하고, 또 정교한 디테일을 적용해 감각적인 디자인을 자랑한다.

특히 퍼와 레더를 메인으로 고급스러운 소재와 디테일로 유명한 ‘HOTEL PARTICULIER’와 파리의 감성을 담은 ‘Les Petites’ 등 프렌치 시크를 표현하는 다양한 브랜드의 퍼, 레더 제품을 선보인다.

프랑스 파리의 마레가 위치한 ‘3구’를 의미하는 르트와지엠은 데비 데보, 프리미아타, 씨네쿼넌을 비롯한 약 20여 개 프랑스 패션 브랜드의 의류, 잡화, 액세서리 등 파리지엔느의 특별한 감성을 선사한다.

한편 르트와지엠은 지난 9월 24일 신사동 가로수길에 콘셉트 스토어를 오픈하고,  합리적인 가격의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Tag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