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윤아, 데뷔 10년차의 내공

윤아윤아가 데뷔 10년의 내공을 뽐냈다.

​공개된 매거진 <인스타일>과 프랑스 명품 패션 브랜드 ‘롱샴(Longchamp)’ 화보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이 눈길을 사로 잡는다.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이후 다양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그녀의 표정은 한결 편해 보였다. “이전에는 초조하거나 불안해하지 않으려고 스스로를 많이 다독였다. 최근 들어 심적으로 물리적으로 여유라는 게 생겼다. 데뷔 10년이라는 시간이 마음의 평정심을 갖게 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데뷔 전 영화, 드라마, 광고 등을 모두 합쳐 100번 이상 오디셨을 봤는데 그때의 경험이 좋은 밑거름이 된 것 같다. 수줍음이 많아 사람들 앞에 서는 걸 부끄러워했는데 그 시간을 거쳐 조금은 당당해졌다”고 회상했다.

​​10년 간의 작업량과 결과물에 대한 이야기에 ‘대단하다’고 감탄하며 최근 충전하는 시간의 중요성을 깨닫고 하고 싶은 것을 찾아 가는 중이라 했다. “10년 동안 정말 바쁘게 살았다. 갑자기 휴식 시간이 주어지면 무엇을 해야 할지 몰라 당황하는데, 잘 쉬기 위해 열심히 노력 중이다”고 이야기 했다.

앞으로의 인생에서 기대하는 홈런이 있냐는 질문에 “더도 말고 딱 100프로 임윤아를 보여줄 수 있는 작품을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윤아의 화보와 인터뷰는 <인스타일> 11월호(10월 18일 발매)에서 확인할 수 있다.

Tag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